[청와대] 제61회 현충일 추념식_하이라이트 [영상/사진]

제61회 현충일 추념식_하이라이트

 

 

박근혜 대통령은 오늘 오전 서울 동작구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61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추념사를 통해 먼저 우리가 오늘의 자랑스러운 대한민국을 건설할 수 있었던 것은 수많은 선열들의 조국을 위한 희생과 헌신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말하며, 나라와 국민을 위해 희생하신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명복을 빌었습니다.
이어 박근혜 대통령은 북한 핵은 우리의 안보는 물론이고, 동북아와 세계 평화를 위협하는 중대한 도발이자 민족의 화합과 통일을 가로막는 가장 큰 걸림돌이라며, 정부는 북한이 비핵화의 길을 선택하고 대화의 장으로 나올 때까지, 국제사회와 긴밀하게 협력하면서 강력한 제재와 압박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특히 박 대통령은 북한 정권은 핵과 미사일 개발을 고집할수록 국제사회의 더욱 강력한 제재와 압박에 부딪히게 될 것이며, 결국 고립과 자멸의 길로 빠져들고 말 것이라는 사실을 분명히 깨달아야 할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아울러 박근혜 대통령은 국가안보에는 여야, 지역, 세대의 구분이 있을 수 없다고 말하며, 국민 모두가 하나 된 마음으로 힘을 합쳐야만 분단의 역사를 마감하고, 한반도에 평화와 통일의 길을 열어갈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끝으로 박 대통령은 선열들의 숭고한 희생으로 이룩한 대한민국의 자유와 번영을 지키고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습니다.

 

%eb%8c%80%ed%86%b5%eb%a0%b9_0062

 

 

 

 

박근혜 대통령이 6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61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 현충탑에 분향 후 묵념하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6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61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하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6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61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 추념사를 하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6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61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 한국사 강사 설민석씨에게 나라사랑큰 나무 배지를 수여하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6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61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 유가족들에게 국가유공자 증서를 수여하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6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61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 추념사를 하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6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61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하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6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61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6일 오전 서울 동작동 국립서울현충원에서 열린 제61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 국기에 대한 경례를 하고있다.

 

출처_청와대

 

%eb%b0%95%ec%a0%95%ed%9d%ac%eb%8c%80%ed%86%b5%eb%a0%b9_16_4

.

.

.

.

.

.

.

.

.

.

.

.

.

.

 

 

By | 2017-12-07T10:30:38+00:00 6월 6th, 2016|국회 Main News, 미분류, 청와대|0 Comments

About the Author:

Leave A Comment

RED’s House & 적폐 청산 뉴스

자유연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