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대통령, 아프리카 3개국 및 프랑스 국빈방문을 위해 출국

/, 미분류, 청와대/박근혜 대통령, 아프리카 3개국 및 프랑스 국빈방문을 위해 출국

박근혜 대통령, 아프리카 3개국 및 프랑스 국빈방문을 위해 출국

박근혜 대통령, 아프리카 3개국 및 프랑스 국빈방문을 위해 출국

 

박근혜 대통령이 10박 12일간의 일정으로 에티오피아와 우간다, 케냐 등 동아프리카 3개국과 프랑스를 국빈방문하기 위해 오늘 오전 출국했습니다.

 

 

먼저 박근혜 대통령은 동아프리카에서 가장 큰 경제규모를 갖고 있는 3개국 방문을 통해 함께 성장하고 상생해가는 협력 파트너십의 기반을 다질 예정입니다.

 
특히, 박 대통령은 개발협력과 문화외교를 결합한 새로운 방식의 ODA 사업인 `코리아 에이드(Korea Aid)`사업의 출범식에 참석하고, 에티오피아 방문 계기에 우리 정상으로는 최초로 아프리카연합(AU) 본부를 방문합니다.

 
이번 박 대통령의 아프리카 3개국 순방은 이들 국가와의 호혜·상생의 협력관계를 강화한다는 기조 아래 개발협력을 통한 경제·사회 발전을 지원하고 우리 기업의 진출 기반을 마련하는 한편, 북핵·북한문제 관련 협조를 확보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됩니다.

 
아프리카 3개국 순방에 이어, 박근혜 대통령은 올해 한-불 수교 130주년을 맞아 올랑드 프랑스 대통령의 초청에 따라 프랑스를 국빈방문합니다.

 
박 대통령은 한-프랑스 정상회담을 갖고 창조경제·문화·교육·관광 분야 등을 포함한 다양한 분야에서의 양국 간 실질협력을 제고하는 한편, 북핵·북한문제 공조 및 글로벌 현안 등에 대해 심도 있는 협의를 할 예정입니다.

 
박근혜 대통령의 이번 프랑스 국빈방문은 우리 정상으로서 16년 만의 국빈방문이며, 창조경제와 문화융성을 위한 최적의 파트너로서 21세기 포괄적 동반자 관계를 심화·발전시킨다는 의미가 있습니다.

 
한편, 이번 순방에는 이란에 이어 역대 2번째, 아프리카와 프랑스로서는 역대 최대 규모인 166개사 169명이 경제사절단으로 참여합니다.

 

 

박근혜 대통령이 25일 오전 아프리카 3개국과 프랑스 국빈 방문을 위해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 미셰 파비앙 주한 프랑승 대사 등의 환송을 받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25일 오전 아프리카 3개국과 프랑스 국빈 방문을 위해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 전용기에 올라 손을 흔드고 있다.

 

박근혜 대통령이 25일 오전 아프리카 3개국과 프랑스 국빈 방문을 위해 성남 서울공항에 도착, 환송인사와 인사를 하고 있다.

 

대통령_0066

 

출처_청와대

.

.

.

.

.,

.

.

.

.

.,

.

.

.

.

.,국회-01_2

By | 2016-05-25T17:54:15+00:00 5월 25th, 2016|국회 Main News, 미분류, 청와대|0 Comments

About the Author:

Leave A Comment

RED’s House & 적폐 청산 뉴스

자유연합